「必ず 昨日(꼭 어제)」 XIA




PVの内容はちょっとなぁ…な感じを受けます
こんなじゃなくてもよかったんじゃないの~
またいろいろ言われそう…
というか、もう言われてたりするのかな?






f0150112_21390180.jpg
予告を見たときに、お兄ちゃんかと思った(^^;)
大人になってますます似てきた

f0150112_21395984.jpg
ガンちゃんの演技は、うんうん、いいねぇ~
直後ジュンスが映ると、ちょっとなぁ(爆)演技はまだまだねっっ



꼭 어제 XIA

꼭 어제였던 것 같아 바래지 않는 그날
유난히 눈이 맑았던 아이 같던 너 이젠
오히려 날 위로해주네 작은 어깨를 감싸주고 싶었는데
오히려 너의 작은 어깨에 내가 기대 쉴 줄은

내가 할 수 있는 약속은
초라한 나의 진심은 겨우 이런 것뿐이야
그대와 함께 늙어가고 싶어요
흰머리조차도 그댄 멋질 테니까
세월 앞에 놓인 모든 게
희미하게 흐려지고 기억도 무뎌질 때
내 곁에 그대의 빈자리 있음을
잊어버리지만 그러지만 않게 해요

이렇게 너의 앞에서 기다려달란 말 못해
입술 깨무는 내가
아무 말도 못할 것도 알고 있단 듯
가만히 웃어주는 네게

내가 할 수 있는 고백은
서글픈 나의 진심은 겨우 이런 것뿐인데
그대와 함께 걸어가고 싶어요
끝이 없는 길을 두 손을 맞잡고
세월 앞에 놓인 모든 게
희미하게 흐려지고 기억도 무뎌질 때
내 곁에 그대의 빈자리 있음을
잊어버리지만 그러지만 않게

나를 전부 다 줬지만 아깝지 않았다
말하지 못한 게 난 가슴 아파
그대와 함께 늙어가고 싶어요
이 삶을 다 써도 우리에겐 짧을 테니


[PR]
by kako-one | 2015-10-20 22:30 | ♪ JYJ ♪ | Comments(0)
<< 愛するウンドン(사랑하는 은동... 華政(화정 2015)~14話 >>